서울관광재단, '서울 전통시장 관광안내서 만나보세요'

  • 정현석 기자
  • 발행 2021-06-02 09:19
  • 59


서울 도심 내 25개 자치구별 대표 전통시장의 정보를 수록한 '서울 전통시장 관광안내서'를 배포 중이라고 밝혔다.

서울 전통시장 관광안내서는 관광명소로 유명한 전통시장 일부만 다루던 기존 안내서와 달리, 국내 최초로 서울 전역에 위치한 전통시장을 다룬 가이드북이다.

특히 서울 25개 자치구의 협조를 통해 대표 전통시장 25곳을 선정했으며, 관광객 선호도가 높은 곳뿐만 아니라 내국인 방문을 고려해 생활관광권 내의 전통시장을 포함했다.

대표 전통시장 선정을 위해 내·외국인 방문객 만족도를 제고할 수 있는 추천 기준(관광객 선호도, 접근성, 편의성, 청결도 등)을 수립해 자치구별 추천을 진행했다.

특히 서울 전통시장 관광안내서는 코로나19로 침체한 전통시장 활성화 및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기획 및 제작됐다.

중소기업벤처부에 따르면 지난해 코로나19 발생 이후 소상공인 매출액 감소 비율은 최대 65.8%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 전통시장 관광안내서는 코로나19로 침체한 전통시장에 내국인 방문을 독려하기 위해 한국어를 포함한 총 5개 국어(한국어, 영어, 중국어(간체), 중국어(번체), 일본어)로 총 5만부 발간됐다.

서울 전통시장 관광안내서에는 전통시장별 기본 이용정보부터 해당 전통시장에서만 만날 수 있는 필수 쇼핑리스트와 추천 먹거리, 전통시장을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체험 요소 등의 다양한 콘텐츠를 수록했다.

또한 전통시장마다 인근에 있는 색다른 관광명소들을 소개해, 전통시장에서 물품을 구매하고 음식을 먹는 것뿐만 아니라 하나의 관광코스로서 전통시장을 즐길 수 있도록 구성했다.

서울 전통시장 관광안내서는 서울시 내 주요 관광안내소 및 관광정보센터 등을 통해 무료로 배포 중이며, 서울시 공식 관광 정보 웹사이트(www.visitseoul.net)에서도 내려받을 수 있다.

홍재선 서울관광재단 관광콘텐츠팀장은 "서울 전통시장 관광안내서를 통해 더 많은 내·외국인이 전통시장을 방문하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코로나19로 침체한 전통시장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스포츠아웃라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석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