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대 캠퍼스 혁신파크 도시첨단산업단지로 지정

  • 김시승 기자
  • 발행 2021-01-04 17:35
  • 18

교육부, 국토교통부,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 12월 31일 강원대학교 캠퍼스 내 일부 부지를 도시첨단산업단지로 지정하고 본격적으로 캠퍼스 혁신파크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캠퍼스 혁신파크는 대학의 유휴 교지를 첨단산업단지로 조성하고, 기업입주 공간 건축, 정부의 산학연 협력 및 기업역량 강화 사업 등을 집중하여 대학을 혁신성장 거점으로 육성하는 3개 부처 공동사업이다.


▲ 산학연 혁신허브 조감도

2019년 선도사업으로 선정된 한남대, 한양대 에리카, 강원대 3곳 중 한남대, 한양대 에리카가 지난해 10월 도시첨단산업단지로 지정된 데 이어 강원대도 지정됨으로써 선도사업 3곳 모두 본격적인 사업 궤도에 오르게 되었다.


강원대 캠퍼스 혁신파크는 대학 내 66,500㎡ 면적의 부지를 대학과 한국토지주택공사가 공동사업시행자로 참여하여 도시첨단산업단지로 조성하며, 도시첨단산업단지 지정으로 기존 자연녹지지역(용적률 100%)을 모두 준공업지역(용적률 400%)으로 변경하여 최대 4배의 고밀도로 활용할 수 있게 된다.


또한, 국비 보조로 건축되는 기업임대공간인 ‘산학연 혁신허브’는 연면적 22,300㎡ 규모로 2023년까지 기업 입주를 목표로 추진하며, 이곳은 업무 공간뿐만 아니라 기업 간 교류가 수시로 이루어지는 공간으로 조성된다.


강원대는 지역의 강점을 살려 빅데이터를 활용한 바이오, 디지털헬스케어 분야 등의 기업 300여 개를 유치하고 1,500여 개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캠퍼스 혁신파크를 빅데이터 산업의 중간거점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스포츠아웃라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승 기자 다른기사보기